“한국 영화계 큰별” 변희봉 향년 81세 별세 송강호 “너무 안타깝다”

과거 미스터 선샤인에 출연제안 받고 ‘아직도 내가 쓰일 곳이 있다’ 라는 생각에 건강검진을 받았는데 그때 췌장암을 발견했다고 합니다.




이에 미스터 선샤인이라는 드라마에 병을 알게 되어서 고마움을 표현하기도 했었는데요. 최근까지 치료에 전념한 것으로 알려져 있었지만 결국 세상을 떠났습니다.

정말 안타까움을 표현한 배우는 배우 송강호인데요. 봉준호 감독의 작품, 살인의 추억, 괴물 등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경험이 있습니다.

송강호는 18일 영화 ‘거미집’ 인터뷰를 진행하기전에 갑작스럽게 별세 소식을 접하며 애도를 전하였습니다.

이어서 봉준호 감독을 통해서 투병 소식을 전해 들었었다고 하며, 자주 뵙진 못했지만 연락도 드리고 했었기에, 몇번이나 안타까움을 표현하였습니다.




고인은 봉준호 감독의 ‘플란다스의 개’를 시작으로 ‘살인의 추억’, ‘괴물’, ‘옥자’ 등을 함께 하며 영화계에 없어서는 안될 존재로 자리매김 했습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17호실에 마련됬으며, 발인은 오는 20일 낮 12시 30분, 장지는 서울 흑석동 달마사 봉안당으로 전해졌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Leave a Comment